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탄탄한 광주대학교

광주대학교(총장 김혁종)가 ‘대학 기본역량 진단’에서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됐다.

광주대는 20일 교육부가 발표한 ‘2018년 대학 기본역량진단’ 결과, 정원 감축 권고 등을 받지 않는 예비 자율개선대학에 포함됐다.

교육부는 이날 예비 자율개선대학으로 일반대학 120개교, 전문대학 87개교를 발표했으며 이는 진단 대상 대학의 64% 수준이다.

자율개선대학의 경우 정원 자율 감축과 대규모 재정지원이 이루어지기에 선정 결과에 대해 대학 안팎에서 관심이 높았었다.

예비 자율개선 미포함 대학은 현장 평가 등 2단계 진단을 통해 역량강화대학과 재정지원제한대학으로 분류된다. '재정지원제한대학'은 재정지원과 국가장학금, 학자금 대출 등이 제한된다.

김혁종 총장은 “학교 구성원들이 한마음으로 준비하고 노력했기에 자율개선대학이라는 성과를 얻어낼 수 있었다”면서 “이번 평가 결과를 토대로 대학 역량을 강화하는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