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창원 홈플러스 앞 송수관로 파손 물난리 창원 단수조치

20일 오후 4시쯤 창원시 팔용동 홈플러스 앞 공사현장에서 송수관로가 파손돼 물난리가 났다. 독자 안정희 님이 재빨리 사진과 영상을 찍어 경남도민일보로 보내왔다.

창원시는 4시 40분께 긴급재난문자를 보내 21일 오전 6시까지 성산구와 의창구 전역에 단수 예정이라고 밝혔다. 창원시는 보도자료를 통해 송수관로 제수밸브 교체를 하다 관로가 파손됐다고 밝혔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