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봄 손님, 춘곤증

열어놓은 창문으로 따뜻한 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오면 눈꺼풀이 무거워지는 시기입니다.
봄이면 찾아오는 춘곤증의 원인은 아직 과학적으로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겨울 동안 움츠렸던 인체가 따뜻한 봄날에 적응하는 과정에서 호르몬 중추신경 등에 미치는 자극의 변화로 나타나는 일종의 피로로 볼 수 있습니다.
봄이 되면 밤이 짧아지고 피부의 온도가 올라가며 근육이 이완되면서 나른한 느낌이 들게 된다고 합니다.

눈꺼풀 무겁고 나른한 5월에 달콤한 수면은 삶의 질을 높여 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과도한 수면은 삶의 밸런스를 깨뜨릴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 ‘춘곤증’ 내용 중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