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셀피아의료생활협동조합 셀피아의원
친구 96

줄기세포 재생클리닉 셀피아의원입니다.복지부, 식약처에서 공식 허가를 받은 줄기세포 주사치료를 하고 있습니다.

포스트 메뉴
복합부위 통증 증후군 청년에게 기적을 선물한 줄기세포

질환복합부위 통증 증후군을 앓았던 청년이 셀피아의원에서 줄기세포 치료를 받고 기적처럼 건강을 회복한 사례입니다.

어느정도 정상적인 삶이 가능해진 것을 셀피아의원의 모든 의료진들도 함께 기뻐하고 있습니다.

복합부위 통증 증후군 청년에게 기적을 선물한 줄기세포

32세 남성 박모씨는 1997년 군복무 시절 훈련을 받던 중 다리에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그는 외상 후 특정 부위에 발생하는 만성 신경병성 통증과 이와 동반된 자율신경계 기능 이상, 피부 변화, 기능성 장애를 특징으로 하는 ‘복합부위
통증 증후군(CRPS)’ 병을 진단받고 여러 차례 수술을 받았지만 뚜렷한 차도가 없을 뿐 아니라 적합한 치료를 찾을 수가 없었다.
10년 이상 지속되는 고통에 마약성 통증제를 복용하였지만 그럴수록 몸은 더욱 힘들어졌으며 고가의 약품이다 보니 경제적으로도 점점 어려워졌다.

그러나 포기하지 않고 다른 치료법을 찾아보기로 한 박모씨와 그의 가족들은 지인의 소개로 ‘줄기세포 주사치료’를 알게 되었다.

줄기세포는 노화 및 질병, 사고 등의 이유로 파괴된 조직을 다시 재생시킬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치료 방법이다.

줄기세포 치료를 선도하고 있는 ‘셀피아 의원’은 복지부, 식약처에서 공식 허가를 받고 줄기세포 주사치료를 하고 있다. 하버드 메티칼 대학과 시스템을 제휴하여 전세계적으로 100만 케이스 이상, 국내 5만 케이스 이상의 시술 경험을 바탕으로 안전한 줄기세포 치료를 하고 있으며 해외에서 줄기세포 치료를 받던 환자들도 셀피아 의원으로 향하고 있다.

박모씨는 줄기세포의 치료와 효능에 대한 여러 사례를 알게 된 후 자신의 통증도 나아질 수 있다는 희망을 안고 2018년 3월에 셀피아 의원을 방문했다.

줄기세포 치료는 증상별, 개인별로 치료 방법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환자의 현 상태를 자세하게 상담한 후 진행해야 한다.

셀피아의원은 박모씨의 현재 상태를 진단하고 혈액을 채취하여 그것을 분리, 농축하여 줄기세포를 추출했다. 동맥에 120ml씩 두 차례, 통증부위에 60ml를 한 차례 주사하고 경과를 지켜보았다.

현재 박모씨의 건강은 놀라울 정도로 회복되었다. 과거 여러 차례의 수술과 멈추지 않는 고통, 고가의 마약성 진통제로 힘들었던 시간들을 회상하면 기적과 같은 일이다.
“제가 이렇게까지 좋아질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는데 기대 이상입니다. 지금은 어느 정도 정상적인 삶이 가능해졌습니다.”라며 “줄기세포 치료가 더욱더 널리 보급되어 고통에 시달리는 사람들에게 희망이 되어주세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