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뉴스플랫폼(News Platform)
친구 145

홍보할땐 전파력 강한 '뉴스플랫폼' 뉴스의 신기술 '뉴스플랫폼' 입니다.

포스트 메뉴
핀 포스트
뉴스플랫폼이 대세, 새로운홍보수단을 생각할때

- 홍보와 뉴스플랫폼 -

IT 기술의 발전과 더불어 뉴스 생태계도 급변하고 있습니다. 뉴스매체와 뉴스 생산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 스마트 폰의 보급으로 독자들의 뉴스 소비량도 크게 늘었습니다.

출퇴근길 전철이나 버스에서 스마트 폰으로 뉴스를 보는 사람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지면으로 발행되는 신문 대신에 스마트 폰으로 기사를 읽는 것이 일상이 되었습니다.

2018‘하이테크어워드’베스트 뉴스앱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뉴스플랫폼은 여러 언론사의 주요뉴스 뿐만 아니라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볼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또한 내가 원하는 뉴스를 모아 볼 수 있으며, 뉴스를 볼때마다 포인트를 지급하고, 지역별로 볼 수 있는 로컬 뉴스, 관심분야만 보는 맞춤뉴스와 추천뉴스에 의한 팩트체크 기능을 적용하여 독자 보호와 편의 제공을 강화했습니다.

- 정보가 넘쳐나는 모바일 시대 새로운 홍보수단을 생각할 때입니다. -

뉴스플랫폼은 애독자들이 기사를 볼때마다 포인트를 지급하여
재방문율이 높습니다.

※ 뉴스플랫폼은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등
SNS 마케팅으로 500만명 이상 노출하고 있습니다.

●주요 뉴스와 함께 뜨는 배너광고 배치
●5개의 연관 검색 키워드 제공 (기사 검색시 연관 광고도 노출)
●리타케팅 마케팅 배너 부착 (한번 본 광고는 계속하여 노출)
●GPS위치정보로 지역타케팅 기술을 적용( 현재위치 광고 자동 노출)

광고 노출 효과가 극대화 되도록 개발했습니다.

홍보 활동에서 신문이 막강한 힘을 갖고 있던 시기에는 기자와의 관계가 곧 기업의 이미지와 직결될 정도로 기자 커뮤니케이션은 중요한 업무 중 하나였습니다.

오늘날에는 기자 커뮤니케이션보다 높은 트래픽을 발생시킬 수 있는 소식을 전달하는 것이 더 효과적인 환경이 되었습니다.

언론홍보도 뉴스플랫폼 연구가 필요합니다. 전파력이 강한 뉴스플랫폼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새로운 홍보 수단으로 자리잡게 될 것입니다.

더 넓은 시각으로 바라봐야 할 때입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뉴스와 함께 뜨는 광고!!
홍보할 땐 전파력 강한 ‘뉴스플랫폼’
배너광고 ‘1개월 무료 체험’ 실수 아냐??

뉴스플랫폼
www.newsplatform.co.kr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뉴스와 함께 뜨는 광고' 간편 신청은
https://hoy.kr/Y4Xb

뉴스플랫폼 모바일 상품권

모바일상품권
라이센스 대리점 및 특약점 모집

“더 이상 머뭇거린다면 기회는 다시 오지 않습니다”

전국 100여개 인터넷언론사와 함께 최고 연봉에 도전하십시오!

* 휴대폰 소지자 6,000만명 모바일사업
* ICT기술이 적용된 뉴스광고사업
* 모바일 상품권 사업 참여
* 평생 연금방식의 누적 수익과 안정적 사업전개

전파력이 강한 뉴스배너 광고 - 뉴스플랫폼
언론홍보도 뉴스플랫폼 연구가 필요합니다.

www.newsplatform.co.kr
24시 문자문의 : 015-8507-2845
goinfomaker@
gmail.com

# 모바일상품권을 무료로 받아가세요!
http://pf.kakao.com/_xdQxffC/chat

'2018 하이테크어워드’ 뉴스앱 부문 대상 내외신문 전병길 회장 수상

- ‘뉴스플랫폼’개발 "가짜뉴스로 부터 독자를 보호하겠다.”
- SW융합, 블록체인 보안기술 등 14개 부문 시상

하이테크어워드 운영위원회(위원장 양승택 전.정보통신부 장관)와 하이테크정보(대표 김영실)는 21일 ICT업계 송년 오찬을 겸한 제47회‘하이테크어워드(HI-Tech Awards)’시상식을 서울 공군회관에서 개최했다.

2018‘하이테크어워드’베스트 뉴스앱 부문에서‘뉴스플랫폼’개발로 대상을 수상한 내외신문사 전병길 회장의 수상소감이 의미심장하다.

전병길 회장은 “IT 기술의 발전과 더불어 뉴스 생태계도 급변하고 있습니다. 뉴스매체와 뉴스 생산량이 포발적으로 증가하고 , 스마트 폰의 보급으로 독자들의 뉴스 소비량도 크게 늘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뉴스를 쉽게 접할 수 있는 시대가 됐지만, 한편에선 진짜뉴스가 실종되고있다는 우려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전 회장은 계속해서 “뉴스는 넘쳐나지만‘진짜 뉴스’를 찾기 어려운 시대에 언론의 새로운 가치성장을 위해‘뉴스플랫폼’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했으며 가짜뉴스와 허위 정보로 부터 독자를 보호하고 인터넷언론발전에 기여하겠습니다.” 라는 의지를 밝히기도.

‘뉴스플랫폼’앱은 내가 원하는 뉴스를 모아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관심분야만 보는 맞춤뉴스와 추천뉴스에 의한 팩트 체크 기능을 강화하였다.

또한 뉴스를 보면 캐쉬포인트를 적립해주는 보상기능 등을 구현하였으며, 함량미달 기사, 포털 중심의 기형적 뉴스 소비와 검색어 순위 등 여론 왜곡 행위에 제동을 거는 노력으로 인터넷 언론발전에 기여 하고 있는 점이 인정되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한편 하이테크어워드는 지난96년 3월에 제정돼 매년 상하반기에 걸쳐 ICT산업의 각 분야에서 의미 있는 활동과 업적을 쌓아가고 있는 중소업체의 관계자들을 선정해서 그 노고를 치하하고 의욕을 고취시킨다는 취지로 올해로 22년째 시행되고 있다.

Copyright카카오톡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