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미 이지스함 충돌사고와 한국군 병력감축 '태풍'

우리 군 병력이 내년부터 5년간 매년 2개 사단 이상씩 총 13만명이 줄어 50만명이 되는데요, 여기에 군 복무기간 단축 추진까지 맞물려 군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이와 관련해 오늘 아침 신문에 기고한 제 칼럼입니다. 아래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http://bemil.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2/06/2017120601348.html?pf

댓글영역
미리12월 7일 오전 10:37

말은 바로하자 박정희가 자주국방 땜에 죽었나?
독재에 장기집권하다 저격당했지..
시국이 이런데 자주국방 하자면서 병력 줄이는 것도 우습다

이차범12월 7일 오전 10:42

군 복무기간 병력감축 난반댈새

서정한12월 7일 오전 11:36

참나라꼬라지 하곤 ~
미국녀석들 성격도 좋내 ~
이런나라를 우방이라고
핵가지구 장난질 치는녀석들
미국분들 철수시키구
그냥 싸그리 밀어서 뒈질놈뒈지고 살아남은놈
편하게 살게해줘라 ~
아마 그래도 또싸움박질 할거다
그중에 자기가 대빵하겠다구 ~
참우스운 논리네 그려 ~

12월 7일 오전 11:45

전쟁나면 국개의원들 총들고 전쟁터 보내고 진정 현 시국처럼 어려울때 무보수로 직업군인 좀 만들지

마루치12월 7일 오전 11:46

(이모티콘이 포함된 댓글은 카카오톡 모바일앱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윤주식12월 7일 오전 11:52

(이모티콘이 포함된 댓글은 카카오톡 모바일앱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김종윤12월 7일 오후 12:01

어휴 시골할배 틀딱들....복무기간을 그냥 감축하는게 아니라 감축된 전투력만큼 기계화전력이나 첨단 장비로 채워서 전투력을 오히려 높이는것을 국방개혁이라고 합니다

김종윤12월 7일 오후 12:03

이라크전 당시 후세인의 자랑인 20만 최정예 수도를 방어하던 부대가 개전과 동시 흔적도 없이 사라졌는데,..현대전이 병력수는 크게 의미가 없다는것이 결정적이 였어요

kskwon12월 7일 오후 12:09

한국 국방력을 무력화하랏!
김정은 지령. 소원 ᆢ

이종태12월 7일 오후 12:59

아무리 현대화된
군대라도 숙련된
병력이 필요한것
이라크가 그렇게된건
미군의 막강군력때문이지요
우리나라에 미군이없다면
제일먼저 때놈들부터
그냥 놔두질않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