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메이스 아카데미 7월 재회성공률 73.18% 달성!

이별극복방법을 찾으며 연애상담소나 만남 사이트를 찾아보면 헤어진 여자친구 잡는 법, 헤어진 남자친구 잡는 법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재회컨설팅 업체의 존재를 알게 될 것이다. 그러나 제대로 된 업체를 고르지 않는다면 지금보다 더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치닫기에 십상이다. 재회컨설팅 업체 중에는 실효성 없는 솔루션과 방식으로 인연을 망치는 가짜기업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이들은 주로 의뢰인을 통해 헤어진 연인의 신상을 확보한 뒤, 이 정보를 기반으로 이벤트를 기획한다.

타깃의 동선을 추적하고, 우연을 가장한 만남을 주선하는 것이다. 이때 요구하는 비용이 적게는 수백에서 많게는 천만 원이 넘어간다. 문제는 이별의 원인이 해결되지 않은 상태에서 벌어지는 헤어진 연인 재회는 관계에 치명적이다. 갑작스러운 만남에 전 연인이 어물쩍 자리를 피하는 정도로 끝나는 건 차라리 다행이다. 심각한 경우 스토커 취급을 받으며 돌이킬 수 없는 상황으로 치닫는 사례가 많다. 소비자는 천만 원가량의 금전적 손해를 입은 것은 물론이며, 실낱같은 재회의 가능성마저 잃게 된다.

대한민국 굴지의 연애컨설팅 업체 메이스 아카데미의 대표 메이스(김재균)는 성공적인 재회하는 법에 대해 ‘서로 다른 가치관과 인격을 가진 두 사람의 얽히고 얽힌 관계의 실타래를 조심스럽게 풀어나가는 것’과 같다고 설명한다. 이 실타래를 풀기 위해선 내담자가 헤어진 연인에게 매력과 신뢰를 잃게 된 원인을 정확하게 알아내는 것이 중요하다. 이별하게 된 사연은 저마다 제각각이지만, 원인 대부분은 ‘매력’과 ‘신뢰’ 두 가지 가치가 균형을 잃거나, 손상되었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재회를 하기 위해선 내담자의 손상된 가치, 즉 내담자의 ‘매력’과 ‘신뢰’가 회복되어야 한다는 말이다. 이것이 단순 이벤트 만으로는 재회가 어려운 이유다. 그렇다면 신뢰할 수 있는 업체를 고르는 방법은 없을까? 가장 먼저 회사를 직접 방문하여 눈으로 직접 규모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현재 연애컨설팅 업체를 자처하는 곳 중에는 직원이 둘 셋도 되지 않은 작은 곳이 많다. 이런 소규모 업체의 경우 한 번에 소화할 수 있는 내담자의 숫자가 지극히 제한되기 때문에 그만큼 재회컨설팅에 대한 노하우가 얕을 수밖에 없다. 또 회사의 규모가 작다는 것은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하는데, 이 때문에 간단한 전화 상담에도 5만 원에서 10만 원의 상담료를 요구하며 재회 컨설팅 비용의 가격도 천정부지로 치솟을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회사 규모가 무조건 크다고 무조건 신뢰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이런 경우 소비자가 확인할 수 있는 정보는 바로 ‘재회컨설팅 성공률 사실 확인 공문인증서’의 공개 여부다. 장사의 기본은 약점을 숨기고 강점을 선전하는 것이다.

업체가 가격을 숨긴다는 것은 그만큼 가격경쟁력에 자신이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마찬가지로 재회 컨설팅 성공률을 공개하는 것은 그만큼 해당 업체의 실력을 증명하는 것이 된다. 재회컨설팅 업체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이겠는가? 재회 컨설팅이 얼마나 성공적으로 재회를 성사시켰는지의 여부 아니겠는가? 이 때문에 메이스 아카데미는 월 1회마다 지속적인 재회 컨설팅 성공률 사실 확인 공문인증서를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 해당 공문인증서는 메이스 아카데미의 컨설팅 프로그램에 해당하는 프리미엄 연애코칭 컨설팅, 연애코칭 컨설팅, 재회 컨설팅의 신규, 기존 고객에 대한 관리 및 결과 명세가 담겨있다. 참고로 지난 7월의 피드백 건수는 총 521건, 재회 컨설팅 진행 건수는 261건, 재회 컨설팅 성공 건수는 191건(73.18%)을 기록하고 있다. 컨설팅 프로그램은 컨설팅 별 기간 내에 연애 및 재회를 위한 목표설정과 솔루션, 고객 멘탈 케어를 진행한다. 피드백은 메이스 아카데미 ‘컨설팅 프로그램’에 가입한 회원에게 제공되는 서비스로 기간 내 고객에게 방문, 전화, 문자, 카카오톡 등 상담 건수를 확인할 수 있다.

원문보기 :
https://bit.ly/2ZrEZBJ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