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프린스허브
친구 12

미국에서 한국산 약초, 한약재를 도소매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정보는 www.princeherb.com 에서.

포스트 메뉴
골다골증에는 홍화씨

◇씨가 골밀도 높인다= 뼈에 금이 가거나 골절을 입은 사람에게 한방에선 홍화씨를 권장한다. 뼈 건강에 필수인 칼슘이 100g당 78㎎ 들어 있다. 홍화씨가 골밀도를 높인다는 것은 한국에서 연구를 통해서도 입증됐다.

부산대 구강생물공학연구소는 골다공증.골감소증 환자에게 홍화씨 추출물을 매일 90~120㎎씩 1년간 제공했다. 3개월이 지나자 환자의 골밀도가 개선되기 시작했고 투여 1년 뒤엔 골밀도가 31%까지 증가했다.

홍화씨가 골다공증.골절 치료에 널리 사용된 것은 민간의학자인 인산 김일훈 선생의 저서 '신약'(신의 약)에 언급되면서부터이다. 

전문가들은 "홍화씨를 먹으면 신장기능이 강해져 뼈가 튼튼해진다"며 "볶아서 가루낸 홍화씨를 성인은 하루 4회(시럽용 숟갈로 한번에 1숟갈) 어린이는 2회가량 먹는 것이 적당하다"고 조언했다.

최근엔 퇴행성 관절염.허리 디스크. 만성 견비통 환자의 침자리(경혈)에 직접 홍화씨 추출물을 주사하는 약침요법 시술이 늘고 있다. 

◇홍화씨 섭취법= 홍화씨가 건강에 좋다고 해서 껍질째 먹기는 쉽지 않다. 껍질이 꽤 딱딱해서다. 가정에서 가루 내 먹기도 힘들다.

그래서 대개는 볶거나 기름을 내 먹는다. 홍화씨로 차를 끓여 마시거나 홍화씨가 든 건강기능식품 홍화씨를 원료로 해서 만든 기능성 차제품을 사서 먹는 것도 방법이다.

홍화씨의 이런 '웰빙 효과'가 알려지면서 중국산 등 수입 홍화씨도 많이 들어왔다. 물에 담갔을 때 뜨면 국산 가라앉으면 수입산이란 간단한 공식이 있긴 하나 절대적인 잣대는 못 된다.

대체로 씨알이 작으면 국산 굵으면 수입산일 확률이 높다. 홍화씨는 냉장고에 보관하는 것이 원칙이다. 사용 기간이 너무 길어지면 지방이 산패할 수 있다.

홍화씨에도 '티'는 있다. 일부 복용자에겐 소화장애.변비가 생길 수 있다. 전문가들은 "홍화와 홍화씨는 임신부 습관성 유산 위험이 있는 여성에겐 금기 식품"이며 "빈혈이 있거나 체력이 떨어지는 여성 맥이 약한 노인도 주의해 쓸 필요가 있다"고 충고했다. 출혈이 잦거나 와파린(항응고제).아스피린을 장복하는 사람도 사용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

◇홍화씨유는 신선도가 중요= 홍화씨유는 식물성 식용유의 일종이다. 여느 식용유와 마찬가지로 전체 함량의 거의 100%가 지방이다.

그런데도 '웰빙 식용유'로 분류된다. 홍화씨유의 75%가 혈관 건강에 이로운 불포화 지방이어서다. 또 항산화 성분인 비타민 E도 제법 들어 있다.

그러나 이는 어디까지나 신선한 기름일 때의 얘기다. 전문가들은 "홍화씨유를 장기간 보관해 지방이 산패되면 혈관 건강에 해로운 포화지방의 비율이 높아진다"고 지적했다. 열량이 높다는 것도 약점이다.

아무리 건강에 이로운 불포화지방이라도 1g당 9㎉의 열량을 낸다는 것은 포화지방과 다를 바 없다.

■ 한방에서는 어떤 사람에게 권장하나

- 파골·쇄골·절골 등 뼈와 관련된 질병
- 요통 환자
- 선천적으로 뼈가 약해 돌이 지나도 걷지도 서지도 못하는 아이
- 뼈에 금이 갔거나 골절을 입은 사람
- 골다공증이나 관절의 물렁뼈가 닳아 없어지는 고관절 마모 환자
- 비만하면서 지방간이 있는 사람

■ 가정에서 홍화씨로 차 만들기

1. 먼저 홍화씨 볶기
① 홍화씨를 물에 넣어서 돌이나 이물질을 깨끗하게 골라낸다
② 프라이팬이나 냄비에 홍화씨를 넣고 약한 불로 볶는다
③ 약간 노릇한 빛깔이 나면서 고소한 냄새가 날 때 불을 끈다

2. 홍화씨 분말 만들기
① 볶은 홍화씨를 분쇄기에 넣어 곱게 가루를 낸다
② 입자가 미세할수록 몸에 흡수가 잘되므로 가능한 한 여러 번 갈아 미세한 분말로 만든다

3. 홍화씨차 만들기 
① 살짝 볶은 홍화씨 분말(또는 홍화씨 그대로) 약 100g을 생수1L에 넣고 끓인 뒤 끓인 물을 마신다
② 생강·감초를 조금 넣고 끓여도 좋다

연자육/연꽃씨 밥

연자육은 연꽃의 잘 익은 씨를 말하는 것으로, 연꽃이 지고 난 후 생기는 연방의 씨방을 분리해 껍질을 제거한 것이다. 예로부터 한의학에서 귀한 약재 중 하나로 여겨진 연자육은 비장과 위장을 보호한다고 알려졌다. 또한 필수 아미노산, 불포화지방산, 비타민을 함유해 심혈관 질환 예방에 효능이 있고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 성분이 많아 혈관을 깨끗하고 건강하게 관리할 수 있다. 연자육 먹는법은 연자육 차, 연자육 밥 등 다양한 방식이 있다. 방송 천기누설에서 소개된 집반찬 메뉴 '연자육 조림'과 '연자육 밥' 레시피를 알아보자. 

'연자육 밥' 만들기
연자육 밥을 만들기 전 먼저 말린 연자육을 12시간 정도 불려야 한다. 또한 연자육과 함께 카레가루를 넣으면 소화 기능 개선 효과를 볼 수 있다. 카레 가루는 커큐민 성분이 들어 있어 위의 염증을 줄이고, 소화를 촉진하는 효능이 있기 때문이다. 
1. 씻은 쌀 위에 미리 불려둔 연자육 2큰술(약 30알)을 올린다.
2. 물에 갠 카레 가루 2큰술을 쌀 위에 부어 밥을 하면 고소하고 담백한 연자육과 카레 향의 조화를 이루는 건강한 ‘연자육 밥’ 이 완성된다. 
연자육 밥 양념장은 간장과 참기름을 섞고 깻잎을 얇게 채 썰어 넣어 만들면 된다. 

반찬메뉴로 좋은 '연자육 조림' 만들기
연자육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 당뇨 환자와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다이어트 식단으로 연자육 조림을 만들 수 있는데 이때 함께 요리 재료로 쓰이는 오디는 위 건강, 소화 기능에 도움을 준다. 
1. 후라이팬에 불린 연자육 1컵과 연자육을 불린 물 1컵을 넣는다
2. 간장 4분의 1컵과 꿀 2큰술을 넣고 자작해질 때까지 조린다
3. 씨를 제거한 대추 3알을 얇게 채 썰어 연자육 조림에 넣고 조린다
4. 불을 끄고 오디청 1큰술을 넣고 버무리면 ‘연자육 조림’이 완성된다
다만 연자육 요리를 과다 섭취 할 경우에는 연자육 부작용이 따른다. 연자육은 아미노산과 단백질이 풍부해 많이 먹으면 복통을 유발할 수 있으니 하루 한 줌, 약 30알 이하로 섭취해야 한다.

Copyright카카오톡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