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뉴스1
친구 45,392

사실 앞에 겸손한 민영통신사 '뉴스1' / 기사제보는 플러스친구 1:1 채팅

포스트 메뉴
35~64세 통신비 빼고 중학생 돌봄비 15만원 넣었다…함께 웃은 여야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놓고 대치하던 여야가 22일 극적으로 협상을 타결했다. 만 13세 이상 전 국민을 대상으로 계획했던 통신비 지원 예산을 절반 이상 삭감하고 대신 돌봄지원을 중학생까지 확대했다

총리실 직원 양성…정총리 코로나 검사, 공관 대기(종합)

정세균 국무총리는 22일 총리실 직원 한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따라 선제적으로 오후 일정을 취소하고 진단검사를 받았다.

'없어서 못 파는' 샤인머스켓, "4년 전엔 판매불가였다고?"

"샤인머스켓이 처음 나왔을 때, 탁구공만 한 알 크기가 충격이었잖아요. 근데 보기 좋은 거랑 맛있는 건 다르거든요"

양화대교 아치에 오른 50대 경찰과 대치…민원처리 항의 추정

22일 오후 서울 양화대교 아치 위로 50대 후반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올라가 경찰과 대치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송일국·조수빈 "맞아도 되는 아이는 없습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잇따르는 아동학대와 방임에 대해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2020 천사데이 오픈 도어(OPEN DOOR) 캠페인'을 개최했습니다.

추미애 '소설쓰시네' 2탄?...野의원에 "어이가 없네"

“많이 불편하시죠.”(서욱 국방부 장관) “어이가 없어요, 저 사람(김도읍 국민의힘 의원)은 검사 안 하고 국회의원 하길 참 잘했어요. 죄 없는 사람 여럿 잡을 거 같아.”(추미애 법무부 장관)

장제원 "완전한 진보 성향, 공정성 없다"…조성대 "공과 사 구분할 수 있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조성대 중앙선거관리위원 후보자에게 "완전하게 진보적 성향"이라며 "사퇴할 생각이 없느냐"고 물었습니다

"폰 고장났어"…자녀사칭한 상품권 피싱 범죄 기승

"엄마 구글기프트카드 15만원권은 없어? 그냥 90만원 어치만 사면 돼."

최근 자녀 사칭 문자메시지를 보내 상품권을 구매하도록 유도하는 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특정계좌로 현금을 이체하도록 하는 등 기존 '보이스 피싱'보다 비교적 소액에 과정이 단순해 더욱 주의가 요구된다.

'규제·코로나가 기회?'…외국인, 강남 건축물 야금야금 더 샀다

지난달 외국인의 서울 강남3구(강남·서초·송파구) 건축물 거래량이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각종 부동산 규제와 코로나19 등의 여파로 내국인 매수세가 주춤해진 틈을 타 외국인들이 강남권 알짜 매물을 사들인 것으로 보인다.

[단독]'골목상권 침해 논란' 마침표, 유니클로 부산 범일점 25일 문연다

부산 전통시장 상인들의 입점 반대로 출점에 제동이 걸렸던 유니클로 '부산 범일점'이 마침내 문을 연다.

추석 불안한 시민들…"연휴 없애고 이동막자" 요청 봇물

방역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오는 25일 추석연휴에 지켜야 할 세부 방역대책을 발표할 예정인 가운데 온라인에서 강력한 방역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나와 눈길을 끈다.

'비주얼맛집' 더보이즈(The Boyz)의 귀환...화려한 컴백무대

그룹 더보이즈가 대중들의 마음을 훔치기 위한 '심(心)스틸러'로 돌아왔습니다. 강렬한 컴백무대 지금 살펴보시죠! 😉

전속력으로 전신주에 '쾅'…아우디 같이 탔던 대학동기들 '비극'

21일 오전 2시 30분경 강원 강릉시 교동의 한 도로에서 아우디 승용차 한대가 전속력으로 질주하다 전신주를 들이받았습니다.

황교안 "불면의 시간"·나경원 "모든 책임은 나"...'패트 충돌' 첫 재판

황교안 전 자유한국당 대표와 나경원 전 원내대표가 패스트트랙 재판에 출석했다.

박덕흠, '특혜수주?'..."여당발 이슈 물타기 정치공세"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가족 명의 건설사를 통해 피감기관으로부터 거액의 공사를 수주했다는 의혹 등을 전면 부인했습니다.

25세 이찬혁 47억 홍대 건물주 됐다…"저작권 부자, 월세만 2억?" 반응

그룹 악동뮤지션 이찬혁이 수십억원대의 홍대 건물주가 됐다. 지난 20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이찬혁은 이달 중순 서울시 마포구에 있는 한 빌딩을 47억5000만원에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이라도 영끌' vs '분양시장 도전'…깊어가는 30대 고민

무주택 30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영끌을 해서라도 더 오르기 전에 주택을 사느냐'와 '주택 시장이 안정화될 것을 기다리면서 3기 신도시 청약을 준비하느냐'의 선택지를 놓고서다.

"10조? 11조?"…삼성전자, 7분기 만에 영업이익 10조원 넘기나

삼성전자가 3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이어지면서, 7분기 만에 분기 영업이익 10조원을 넘길 수 있을 지에 관심이 모인다.

[박응진의 똑똑재테크] '주린이는 가라' 인기 재테크 유튜브는?

저금리 기조와 부동산 규제 강화로 갈 곳 잃은 돈이 당분간 주식시장으로 흘러들어 올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해지면서 주식 투자에 대한 개인투자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라이더 헬멧에 내비가 뜬다?"…스마트 헬멧 탄생 숨은 주역들

"자동차는 디스플레이로 안전하고 편리하게 정보를 받는데, 오토바이는 위험하고 불편하게 스마트폰을 거치해야할까?"

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