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겨울철 자동차 와이퍼 관리 방법]

대부분의 기계부품은 날씨에 예민하다. 그 중에서도 와이퍼는 특히나 더 약한 모습을 보여주는데 와이퍼의 허약한 모습에 실망하는 운전자들이 적지 않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와이퍼는 운전자의 시야 확보에 없어서는 안되는 부품인 만큼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해야 합니다. 그럼 겨울철 자동차 와이퍼 관리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이물질 제거는 철저하게
차에 눈이 잔뜩 쌓여 있다면 일단 저 눈을 모두 깔끔하게 제거해야 합니다, 구석진 부분을 특히 잘 치워야 하는데, 귀찮다고 시야가 확보되는 부분만 대충 치우면 나중에 더 귀찮은 일이 방생할 수 있는데요. 와이퍼 흠이 마모되거나 와이퍼 암의 고정너트가 풀려 완전히 망가지는 사태가 벌어질 수 있습니다. 그러면 아마 정비소에서 와이퍼를 교체하고 있는 자신을 만날 수 있을테 니 조심하는 게 좋습니다.

▶ 와이퍼와 유리 이제는 멀어져야 할 시간
보통 겨울철에 강추위와 눈이 찾아오면 와이퍼는 유리창과 찐득한 친분을 과시합니다. 바로 유리에 딱 달라붙어서 떨어지지 않는 것. 이때 바로 작동시키면 당연히 고장 날 확률이 높은데요. 뜨거운 물을 뿌려서 천천히 녹여주는 방법, 엔진을 예열하고 히터를 작동시켜 해동시키는 방법 정도가 있는데 급할수록 돌아가라는 말이 있는 만큼 이런 상황이 되면 급한 마음먹지 말고 천천히 녹여야 합니다.

▶ 가장 좋은 방법은 예방! 와이퍼를 세워두자
와이퍼를 세워두는 것은 겨울철 발생할 수 있는 와이퍼 고장을 모두 예방하는 최고의 방법입니다. 와이퍼를 세워두면 얻을 수 있는 효과를 보면
1. 눈의 무게로 인해 와이퍼에 변형이 오는 것을 막을 수 있다.
2. 와이퍼와 유리가 찰싹 달라붙는 걸 예방할 수 있다.
3. 와이퍼가 붙어있으면 치우기 힘든 눈을 비교적 쉽게 제거할 수 있다.

이 외에도 겨울용 와이퍼를 사용, 겨울용 워셔액 사용 등의 방법도 있으니 잘 기억해두고 눈이 잔뜩 왔을 때 당황하지 말고 잘 대처해보세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