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어떻게 잠재의식 이 인생을 바꾸는 것을 알았는가?

저도 11년전 시크릿이 나오면서부터 잠재의식, 끌어당김의 법칙에 푹빠져 살았습니다. 
상선의 기관사로 당직시간이 비었을 때 시크릿 영상/음성파일만 수십번 넘게 보고,들은것 같습니다.
사람들이 말하는 소소한 시크릿, 커피한잔 끌어당기기 등을 하기도 하고 원하는 차를 하기도 하였죠 :)

  
그러다 2014년 인생에서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하게 됩니다. 
스승으로 믿던 사람에게 커다란 금융사기를 당해 5000만원이라는 돈이 눈앞에서 사라져 버린것이죠.

마음고생은 이루 말할것도 없었죠
돈을 찾기 위해 몸으로 할 수 있는 일은 다했다고 생각했을 때 더이상 의지할 것도,
할 수 있다고 생각이 드는 것도 없었습니다.
하지만 그때 마지막으로 남아있는 방법이 하나더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것은 바로 잠재의식이었습니다. 
제가 그렇게 좋아하고 매니아로 파고들었던 것이 
실생활에 몰입해 살면서,
먹고살는 것에 정신없어 하면서
다른 사람들 처럼 내면을 살펴볼 시간도 그럴 생각도 하지 못했던 것이었습니다.
마지막 낭떨어지까지 가고 나서야 비로소 잠재의식을 활용해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동안 나왔던 끌어당김의 법칙이든 잠재의식이든 국내에서 접할 수 있는 책들은 모조리 사서 독파하였습니다.

​​그러고 나니 뭔가 좀 가닥이 잡히는 느낌이었습니다.

막연하게 알고있었던 부분도 정리되고 뭘 어떻게 해야겠다는 부분들이 하나둘씩 잡히 시작했습니다. 
그때 쌓였던 지식을 바탕으로 오래전에 제가 강의 사이트에 업로드하였던 "부의 끌어당김 법칙"이라는 강의영상을 촬영하기도 하였습니다.
그리고 저 또한 강의영상에서 말했던 법칙들을 최대한 활용하여 이 위기에서 빠져나오기 위해 죽을힘을 다했습니다.

​​그러고 나니 5000만원에 조금 미치지 못하는 수익이 어느새 다시 생겼습니다.
이미 감옥에 투옥되어 있는 사기꾼의 사촌들이라하면서 변제해주겠다고 했는데 
이미 다 끝나버린 사건으로서 저는 이 부분이 논리적으로 맞지 않아 
지금은 사기건과 관련없이 그냥 끌어당김의 법칙을 통해서 잠재의식의 힘으로
새로운 수익이 생겼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 일은 제가 아예 직업으로, 프로로 잠재의식을 연구하고 트레이닝하는 일을 만드는 사건이 되었습니다.
잠재의식, 끌어당김의 법칙이라고 밖에 설명할 수 없는 일을 직접경험 하였기 때문입니다.
나와 같은 사람들도 적용해서 성공했으니 앞으로 사람들의 삶에서 원하는것들을 끌어당길 수 있도록 충분히 도와 줄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당시 다니는 직장은 대기업이었지만 주위의 만류와는 달리 저는 점점 다른 일을 하고 싶어했었습니다,

이제 저는 끌어당김의 법칙 분야의 마스터들을 본격적으로 찾아보기 시작했습니다. 국내에서는 아무것도 없는 불모지였기 때문에 시크릿영상의 등장인물들을 찬찬히 다시살펴보았습니다    

시크릿에서 천장에 수표를 붙이고 베스트셀러를 만들어 백만달러를 벌었던 사나이를 기억하시는지요? 
제가 가장 인상깊게 보았던 장면이었습니다.

저는 이장면의 주인공이었던 잭 캔필드에게 먼저 배워야겠다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그가 40년동안 정립하여 이미 100만명에게 검증을 마친 석세스프린서플을 접하면서 
저의 의식은 다시한번 확장되었습니다. 
석프는 끌어당김의 법칙 뿐아니라 삶의 진정한 성공 즉 궁극적인 행복을 만드는 검증된 성공법칙 체계적으로 다루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후 저는 잠재의식/끌어당김의 법칙을 포함하는 성공법칙을 전문적으로 교육하는 우리나라 유일의 기업을 설립하여 수강생들과 함께 성공사례를 하나씩 차분히 만들어 가면서 본격적인 성공트레이닝을 시작하게됩니다. 

트레이닝을 진행하는 틈틈히 마인드분야 마스터들과의 접촉을 이어나갑니다.
21세기 전세계를 뒤흔들었던 또다른 베스트셀러 "마인드 파워"의 저자 존 키호 선생님의 홈스터디(Home Study)과정을 수료하고 온라인상에서 질의응답을 이어나갑니다.

포스팅 할 수 있는 글자수 제한으로
자세한 이야기 뒷이야기 는 커뮤니티카페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
https://cafe.naver.com/ohsuccessday/985

댓글영역
한민경2018년 11월 12일 오전 02:52

반가와요

잭 캔필드 코리아 (주)오석세스데이2018년 11월 12일 오전 07:44

반갑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