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비싼육수 VS 원가절감 육수 어느 육수가 맛있을까?

멸치국수를 파는 작은 가게입니다. 비싼 멸치를 아끼지 않고 듬뿍 끓여 육수를 우려낸 국숫집 사장님의 SOS. 원가가 높다 보니 남는 게 없다고 하소연합니다. 하지만 자신의 레서피에 대한 자부심으로 싼 멸치를 쓰거나 멸치의 양을 줄일 수는 없다는 입장. 골목식당에서 찾아보는 경영 마케팅 이야기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하단 클릭하기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