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연애컬럼) 다른 남자, 다른 여자 -03- : 내 남친은 스타일리스트

미디어가 보여주는 성별고정관념을 파괴하는 *다른 남자, 다른 여자* 세번째 시간에는, ‘옷을 입고 입히는 관계’에 대해서 고민해봅니다. ‘옷’ 하면, 로맨스 드라마에서 반드시 나오는 씬이 있습니다. 여자주인공이 예쁜 옷을 수없이 갈아입으며 남자주인공 앞에 서는 장면. 또 있죠. 너무나 아름다워 모두의 시선을 받는 그녀를 두고, 타인의 시선을 경계하는 장면. 또 있습니다. 노출 있는 옷을 입은 그녀에게 남자가 버럭 화를 내는 장면. 누구나 자신이 입을 옷을 선택할 권리가 있는데, 드라마에서는 왜 이런 공식이 깨지는 걸까요?

더 자세한 내용은 하단 링크를 눌러주세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