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8월 光復 첫날!

8월 光復 첫날!

(오세영·시인, 1942-)

8월은
오르는 길을 멈추고 한번쯤
돌아가는 길을 생각하게 만드는
달이다.

피는 꽃이 지는 꽃을 만나듯
가는 파도가 오는 파도를 만나듯
인생이란 가는 것이 또한
오는 것

풀섶에 산나리, 초롱꽃이 한창인데
세상은 온통 초록으로 법석이는데

8월은
정상에 오르기 전 한번쯤
녹음에 지쳐 단풍이 드는
가을 산을 생각하는
달이다.

================================================
8월光復 첫날! 도전에 대한응전☆얼굴에 퍼지는 교활한 일본,
그 웃음의 기호는?

https://youtu.be/POcROc8U-Ms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