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사람들 앞에만 서면 떨려요!" 영어 발표 울렁증 어떻게 극복할까?

안녕하세요. 중학생을 위한 수능영어의 시작, 턴키북스입니다.

고3 학생들을 시작으로 오늘은 학년 별로 2차 등교 개학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직 코로나19에 대한 걱정이 사그라들지 않은 상태이지만 개학에는 변동이 없기 때문에 다시 학교에 적응을 잘 하기 위한 방법들이 필요합니다.

특히 개학을 한 후에는 발표수업도 많아질텐데요. 사람들 앞에서 기죽지 않고 하고 싶은 말을 하거나 미리 생각해둔 내용을 자신의 뜻대로 표현하는 것을 어려워하는 경우가 무척 많습니다. 그렇다면 영어 발표 울렁증은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