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추벽증후군 의심, 무릎소리?]

With stand. 함께 일어서는 수원 버팀병원입니다!

일상생활을 하다보면 질병이 없는데도 무릎을 구부리거나 움직일 때 통증이 발생하거나 소리가 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40대 이상이라면 관절염이라 생각할 수 있지만 20 - 30대의 경우라면 통증을 대수롭지 않게 여겨 그냥 방치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무릎 관절에서 통증이 발생하거나 소리가 발생하는 질환은 관절염 외에도 많이 존재합니다.
특히 질환 중에는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고 방치한다면 난치병인 골관절염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습니다.

추벽증후군이란?

추벽증후군은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였던 이상화 선수로 인해 유명해진 질환입니다.
추벽이란 연골 측면에 있는 얇은 막으로 대부분 어린 아기 일 때 사라집니다.
추벽이 성인이 될 때까지 남아있다 하더라도 거의 증상이 발생하지 않아 인지하지 못하고 살아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남아 있는 추벽으로 인해 통증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계단 오르내리기나
자전거 타기와 같이 무릎을 구부렸다가 펴는 운동을 오랜시간 반복하거나
원래 무릎이 약한 상태에서 무리하게 운동을 하면 추벽이 자극을 받아 추벽증후군이 발생하게 됩니다.

추벽증후군 치료법에 대해

추벽증후군의 증상이 심하지 않다면 우선 보존적 치료를 시행해 증상을 완화시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존적 치료로는 스테로이드 국소 주사나 진통소염제, 또는 물리치료 등이 있습니다.
장시간 무릎을 구부리는 자세나 등산처럼 무릎에 압력이 가해지는 행동은 되도록 자제해야 합니다.
보존적 치료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증상이 호전되지 않는다면 관절내시경을 이용한 추벽 제거술을 고려해볼 수 있습니다.

추벽증후군 예방법에 대해

오랜시간 동안 무릎에 무리가 갈 수 있는 계단오르내리기, 등산, 달리기, 오래 서있기 등의 활동은 피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슬관절을 압박하는 쪼그려앉기, 무릎 꿇기, 양반다리 등의 자세는 자제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추벽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추벽이 두꺼워지지 않도록 마찰을 줄여야 합니다.
계단을 오르내릴 때 통증이 발생하거나 오랜시간 앉아 있다가 일어설 때 무릎이 뻐근한 경우, 무릎에서 꽉 조이는 느낌이 들거나 소리가 난다면 병원을 방문해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https://blog.naver.com/PostView.nhnblogId=burteam_suwon&logNo=221775628481&redirect=Dlog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