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나이를 먹을수록 부모님의 뒷모습이 점점 다르게 보인다고 합니다.
듬직하게만 느껴지던 부모님의 등에서 세월의 흔적을 읽게 되는 것일 텐데요.
한 발짝 물러서서 부모님의 뒷모습을 다시 한 번 살펴보면 어떨까요?
아직도 우리들에 대한 사랑으로 가득 차 있진 않은가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