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네이버, 진경준 딸 ‘특별 과외’ 이어 부장판사子 ‘인턴’ 특혜?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게 된 점을 깊이 사과 드린다”
★아직 우리 친구 아닌가요? 친구 추가(√)해 주세요~

댓글영역
JS9월 14일 오전 00:04

오늘도 열심히 혹세무민하는 인민해방군!

이 선우9월 14일 오전 00:07

초콜릿 재료도 깨끗하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