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엄마 아빠, 한 템포만 쉬어가세요~

아기는 기분이 나쁠 때 단어 혹은 행동으로 표현합니다~
이 시기의 아기가 부모에게 하는 부정적인 언어 표현은
'싫다'는 자신의 의사를 전달하는 것일 뿐 실제로 부모를
싫어하더나 애착 관계에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아기가 부모의 말을 듣지 않을 때는 숨을 크게 열 번 쉬고,
아이가 행동으로 하는 말을 "싫어요"라고
말로 대신 표현해주려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0~5세 말걸기 육아의 힘> (김수연, 예담friend) 참고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