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DefyLimits : 라이딩을 더 편안하게 만드는 D-Fuse 기술

자전거를 더 편하게 탈 순 없는 걸까? 18세기 말, 자전거가 탄생한 시점부터 이 질문은 계속되어왔다. 노면의 충격을 줄이기 위해 타이어와 튜브가 탄생했고, 더 적은 힘으로 갈 수 있도록 구동계가 만들어졌다. 서스펜션과 큰 휠을 장착하고 거친 산을 누빌 수 있는 산악자전거, 포장된 길을 더 빠르게 갈 수 있는 로드바이크로 나뉘었고, 그 안에서도 다양한 장르로 세분화되면서 자전거는 더 편하게, 더 재미있게 탈 수 있도록 진화했다....더보기 (아래링크클릭)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