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폭력적인 남편에 대한 이혼소송 중 접근금지명령]

부인이 남편의 폭력, 폭언을 피하여 집을 나와서 생활하던 중 오히려 남편이 부인을 탓하며 이혼소송을 먼저 제기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남편으로부터 제기된 이혼소송의 소장을 받아든 부인은 마음을 진정하지 못하고 본 변호사를 찾아와 도움을 청하였습니다.

남편이 제기한 소송의 내용이 거짓임을 주장하는 동시에 오히려 혼인생활의 피해자가 부인임을 증명하여 반소(소위 맞소송)를 제기하였고 그 결과 부인이 승소를 하였습니다.

한편, 이혼소송 중이라고 하더라도 폭력적인 남편이 부인과 자녀들을 찾아와 겁을 주고 괴롭힐 위험이 도사리고 있었기 때문에 본 변호사는 재판부에게 남편의 폭력성을 입증하여 접근금지를 요청하였고 접근금지명령이 받아들여졌습니다.

아래는 위 사건에서 본 변호사가 부인을 대리하여 받은 접근금지명령문입니다.

댓글영역

댓글을 작성 할 수 없는 포스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