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손말배움센터
친구 6

한국수어를 배우는 분 가르치는 분이 만나고 농청, 청농이 하나되는 것을 염원합니다. kslitest.com

포스트 메뉴
[요즈음 수학문제는 정말 어렵다]

[요즈음 수학문제는 정말 어렵다]
교재위치는
http://kslitest.woobi.co.kr/10.한국수어회화(2)온라인첨삭.html (1일자)

[예전에는 말을 해줬는데 지금은 언제 그랬냐는 듯이 묵묵부답이다]

교재는
http://kslitest.woobi.co.kr/10.한국수어회화(4)온라인첨삭.html

[낙하산을 오래 보면 눈이 아프다]

[넌 방안퉁수되지 말고 좀 시야 좀 넓혀 그게 너한테 좋아]
옳은 말씀 하지만 지금은 타인의 궤적에 자기를 맞추는 훈련이 필요한 때
남의 입장에 서보는 거기에 감정을 이입하고 감각마저도 거기에 맞춰보는 훈련을 할 때
그 때 나는 그에게 타인이 아니고 어느새 그 타인은 내게 따스한 눈 길을 보낼꺼야!

노력하여 꾸준히 일을 해나가다라는 말은 수어로 [열성], [꾸준하다]로 표현되는데
말의 본 뜻을 보다 구체적으로 알 수 있습니다.

[말만 늘여놓지 말고 직접 눈으로 확인해!]
신체적 장애가 사회적 핸디캡이 되지 않게 하는 일에 대해
남의 입장에 서는 훈련에 대해
정말 사람을 사랑하는 일에 대해
저는 중랑장애인생활센터에서 업무보조를 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재택을 하고 있습니다.
저 자신을 위해서, 장애인을 위해서, 신체적 결핍에 있는 분들은 꼭 선청성이 아니고 중도성도 차차 증가하고 있습니다. 당장은 남의 일처럼 보이고 너만 힘드냐고 말씀하실 수 있지만 조금만 앞으로 내다 보시면 다 나의 일, 우리의 일입니다. 조금씩 부담을 하면 더 나은 사회 살아볼만한 후대에 물려줘도 좋은, 손자에게 웃으면서 물려줄 사회가 됩니다. 저는 최근에 학원에 등록을 하면서 많은 어려움에 봉작했습니다. 기회비용을 포기하고 이 일에 나서는 게 현실을 너무 모르는 것 아닌가하는 회의심도 들었습니다.
아무도 돌아보지 않아도 단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는 사회는 나의 몫이다라는 생각도 합니다.

오늘은 [긴 말 필요없어 그냥 직접 눈으로 확인해![]입니다.

[권투시합에 나온 두 선수가 서를 노려보다]
온라인예약365일 24시간
https://booking.naver.com/booking/5/bizes/335805

네이버손말배움센터카페
http://cafe.naver.com/signlanguagelearning

[길을 가다 멋있는 옷을 입은 여자를 위아래로 훑어 보았다]

....그 후로는 속지 않는다(단속이 엄격해졌다).

장애인 무임승차권을 사용하는 사람을 알고보니 청인이었다
그 후로는 속지 않는다(단속이 엄격해졌다).

2020년 4월17일부로 대한민국 최초 유일의 한국수어온라인학원으로
손말배움센터는 등록됩니다. 조만간 집들이 형식으로 모실까 합니다. 정말 농인을 사랑하고
한국수어를 사랑하는 분을 모시고 싶네요.

물건이 좋아서 샀다. 집에가서 보니 눈에 뭐가 씌웠었다.

'소리를 (냅다)질럿더니 좌중이 나를 주목한다'
모델수어: 노량진 농인교회 최호식농인 목사님
수어해설: 이미숙수통사님

2020.3.24 화요일 오늘의 수어(국립국어원 한국수어사전을 이해하다)

2020.3.15일자 한국수어온라인첨삭지도

농청 청농간 소통과 유대는 언젠가는 우리가 넘어야 할 산입니다.
지금부터 이 장벽을 허무는 개인이 되시기 바랍니다.
표현과 소통의 수단으로서 한국수어는 나무랄데가 없습니다.
정서함양에 목마른 개인들에게 아주 유익하고
의사소통장애가 있는 분에게 효과적입니다.

http://kslitest.woobi.co.kr/10.한국수어회화(4)온라인첨삭.html

어제 unlucky day 13일의 금요일이었습니다.
묻습니다. 서양사람들은 그리고 우리들도 적지 않은 분들이
불운의 날로 새기는 이 날이 왜 불운인지 아십니까?
그리고 불운이라면 그 다음은 뭘까요? 상관없다하시는 분!
상관있습니다. 진정 상관있습니다. 오늘 [외롭다], [의욕], [자존심] 배워봅니다.

예전에는 길이 널었는데 요즘은 좁아졌어 [길],[넓다],[좁다]
이전 포스트에서 '보다'의 용례를 예고한대로 이 번에 잘 설명되고 있습니다.

'눈이 싸다'(eye is cheap)라고 직역되는 수어는
눈의 감식력, 분별력이 저조하다 형편없다 하고 스스로 자괴감을 갖는 표현입니다.
눈으로 보다는 3가지 경우의 수어가 있습니다. 다음 포스트에서 알려드립니다. 친구추가하시고
받아보세요. 이미숙수통사님의 자상한 지도영상을 즐감하세요오~~~~~

[간절하다]= 그렇게 원하면 그렇게 노력한다
[갈등]= 칡과 등나무가 서로 등을 대고 부빈다
[허전하다]=허허롭다
[코홀트치료]=격리치료(김형배의 한말글사랑 카페 출처)

[sweat out] 과 [수고(~해)] 수어에서 수고하다가 정말 수고하다입니다.
(마치 [미안하다] 수어가 우리말스러운 것과 같습니다. 우리 바깥 곳에서의 미안하다는 uneasiness임)

수어의 자의성과 도상성에 유의하세요. 설명할 수 있는 것과 없는 것에 대해서

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