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진중권 사표 내고 작심했나?

진 교수는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 이사장이 최성해 동양대 총장한테 전화를 한 건 '취재'가 아니라 '회유'라고 봐야 한다"며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