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송병기 "업무수첩은 메모장 불과"

'하명 수사 및 선거 공작' 의혹 관련,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를 처음으로 청와대에 제공한 송병기 울산시 경제부시장은 23일 "업무수첩은 일기 형식의 메모장에 불과하며, 이번 사건과 관련해 그 어떤 허위사실도 없다"고 주장했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