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아쉽기만 한 리부트 3부작의 마무리”

리부트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게임인 만큼 관심 속에 출시된 '섀도우 오브 더 툼레이더'. 시리즈를 꾸준히 즐겨온 팬으로서, 출시 되자마자 해봤습니다. 그러나, 게임을 하면 할 수록 고개를 갸우뚱 거리게 되더군요. 마지막치고는 뭔가 제대로 끝내지 못한 느낌 때문이었죠.

# 빠른 게임 소식을 듣고 싶다면 디스이즈게임과 친구 해주세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