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검은사막 모바일, 현재는 완성을 위한 과도기 과정”

펄어비스 함영철 실장, 조용민 PD는 “6월까지 MMORPG 형태 구축을 위해 노력했다면, 이제는 '검은사막 모바일' 유저에게 함께 즐기는 요소를 제공해야 할 때”라고 밝혔습니다. 펄어비스는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또 한 번의 반등을 노리고 있습니다.

# 빠른 게임 소식을 듣고 싶다면 디스이즈게임과 친구 해주세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