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포켓몬스터 레츠고' 주인공이 피카츄와 이브이인 이유

피카츄는 진화하지 않음으로써 브랜드의 상징이 됐고, 이브이는 다양한 진화를 선보여 폭넓은 지지를 받는 포켓몬입니다. 전통과 변화의 기로에 서서, 결국 브랜드는 또다른 메인 시리즈라는 핑계로 파장이 큰 수를 던졌습니다.

# 빠른 게임 소식을 듣고 싶다면 디스이즈게임과 친구 해주세요!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