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충분히 잘했다.

충분히 잘했다.

네가 이제껏 맺고 끊었던
모든 인간관계들과
아침 일찍 일어나 무거운 몸 이끌고
가끔은 밥까지 걸러가며 했던 일들도
행여나 남들에게 뒤처질까
노심초사하며 보냈던 그 시간들마저도

충분히 잘했다,
너는

-
<모든 순간이 너였다> 하태완

_______________________
EVENT
오른쪽 메시지 공유하기를 눌러 친구에게 이 메시지를 보낸 후 화면을 캡쳐해서 보내주세요. 추첨을 통해 사진 속 투명책갈피를 선물로 드릴게요.
(응모기간 : ~4월 9일)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