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기사) 관세청, 30개 명절 성수용품 집중 단속

관세청은 추석(10월4일)을 앞두고 수요가 증가하는 명절 성수용품의 불법 반입 및 유통행위를 사전 차단키 위해 11일부터 10월13일까지 5주간 '농·수·축산물 등 불법·부정무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관세청은 단속전담반을 꾸려 ▲고추·참깨·콩·마늘 등 농산물 10개 품목 ▲명태·조기·조개·새우 등 수산물 11개 품목 ▲쇠고기·돼지고기·닭고기 등 축산물 6개 품목 ▲기타 식품류, 제기용품 등 모두 30개 품목을 중점 단속할 방침이다.

이번 단속에서 관세청은 품명을 위장하거나 정상화물 속에 숨겨 밀수입하는 행위, 검역 등을 회피하기 위해 식용을 비식용(사료용·공업용)인 것처럼 속여 부정수입하는 행위, 저가신고를 통한 관세포탈 행위를 집중해 살펴볼 예정이다.

특히 보따리상에 대한 집중 감시를 통해 이들이 반입한 농산물 등의 불법 수집·유통 행위를 사전 차단하고 부정 수입물품에 대해서는 유통과정도 추적 조사할 방침이다.

관세청은 단속 결과 검역을 받지 않거나 유해성분이 함유된 물품에 대해서는 즉시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관련 기관과 협력해 유통 물품을 회수하거나 폐기해 소비자의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관세청 관계자는 "단속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국민들의 관심과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불법 수입·유통 행위를 발견시 125(관세청콜센터)로 적극 제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전=뉴시스

한국무역신문 wtrade07@
gmail.com

댓글영역

댓글을 작성 할 수 없는 포스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