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2019 서울시향 장이브 티보데의 생상스 ①,②

2019년 10월 18일(금) 8pm 롯데콘서트홀
2019년 10월 19일(토) 5pm 롯데콘서트홀

* 지휘 : 티에리 피셔 Thierry Fischer, conductor
* 피아노 : 장이브 티보데 Jean-Yves Thibaudet, piano

* 프로그램
- 불레즈, 노타시옹 Boulez, Notations
- 생상스, 피아노 협주곡 제5번 ‘이집트’ Saint-Saëns, Piano Concerto No. 5 in F major, Op. 103 ‘Egyptian’

- 생상스, 교향곡 제3번 ‘오르간’ Saint-Saëns, Symphony No. 3 in C minor, Op. 78 ‘Organ’


오케스트라가 굉음을 내고, 피아노가 상행음형을 달린다. 긴장에 찬 정적, 오르간이 압도적인 화음을 뿜어내면서 분위기는 절정에 달한다. 장려한 생상스의 ‘오르간 교향곡’이다. 이 곡 만으로도 전율을 빚어내기 충분하지만, 지휘자 티에리 피셔는 여기에 프랑스 특유의 색채들을 더한다. 프랑스 피아니스트 장이브 티보데가 생상스의 피아노협주곡 5번을 협연한다. 이집트 선상여행 중 작곡된 곡으로, 나일강변의 개구리 소리까지 들을 수 있다. 첫 곡인 피에르 불레즈의 ‘노타시옹’은 모든 부분이 정교한 색채, 환상, 위트로 가득하다.

댓글영역
clara lim2019년 11월 7일 오전 11:42

maestro fischer etait tres bi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