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동아일보] 다시 여의도… 新주거 중심지로 뜬다

경기 악화로 오피스텔 시장이 고전을 면치 못하면서 역세권, 복합단지, 브랜드 등 세 가지 조건을 갖춘 ‘똘똘한 한 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옛 MBC 부지에 들어서는 ‘브라이튼 여의도’ 역시 이 세 가지 조건을 모두 갖춰 7월 분양을 앞두고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