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본문영역

메인 프로필
아시아경제친구 7,375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포스트 메뉴
[르포]'마천루의 자존심' 해운대도 싸늘…'똘똘한 한채' 없었다

랜드마크 상징성은 여전하지만…"부촌은 부촌일 뿐, 투자 대체재 아냐"

'국정원 특활비' 김진모 구속…법원 "혐의 소명"(종합)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으로부터 5000만원 상당의 불법 자금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이 16일 구속됐다.

'가상통화 규제 반대' 靑 국민청원 20만명 돌파

가상통화의 규제를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20만 명을 넘어선 가운데 청와대의 답변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北, 삼지연 관현악단 140여명으로 구성된 예술단 파견(상보)

북한은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삼지연 관현악단 140여 명으로 구성된 예술단을 강릉과 서울에 파견해 공연을 진행하기로 15일 합의했다.

[단독]부동산 옥죄고 中企대출 늘리고…'예대율' 카드 꺼낸 정부

경계 모호한 자영업자 대출 폭증 우려…시스템 질적 개선·리스크 관리 강화 필요

정부, 가상통화 폐쇄 'NO'…소프트랜딩 가닥

정부가 가상화폐를 폐쇄하지 않는 대신 실명제 추진, 불법행위 엄정 대응 등 규제 강화를 통해 소프트랜딩(연착륙)시키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다.

트럼프 화낼수록 더 팔리는 '화염과 분노'…저자 인세 최소 80억

"이 책을 세계에서 가장 잘 팔리는 책으로 바꿔버린 완전 무능한 공격이다.(CNN)"

트럼프, WSJ 인터뷰 "김정은과 '아마' 매우좋은 관계"

북한의 핵 프로그램과 관련해 긴장을 조성하고,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을 '로켓맨'으로 언급하며 설전을 펼치기도 했던 트럼프 대통령이라 이번 발언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경찰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패혈증 원인"…주치의 등 피의자 소환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연쇄 사망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은 12일 주사제 오염에 따른 시트로박터 프룬디균 감염을 신생아들의 주요 사망 원인이라고 발표했다.

전직 외교관 '문정인·강경화 즉각 해임하라'

전직 외교관들이 문재인 정부 들어 외교안보가 총체적으로 무너져 내리는 상황을 더 이상 좌시할 수 없다며 문정인 청와대 외교안보특보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즉각 해임하라고 11일 주장했다.

[4차 산업혁명 빅체인지]가상화폐, 합법과 불법 사이

세계적으로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상화폐가 우리나라에서는 합법과 불법 사이에서 위태롭게 흔들리고 있다.

2시간만에 정전 복구…관람객 통제는 여전

10일(현지시간) 1시께 '소비자가전전시회(2018)'가 열리고 있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LVCC) 사우스홀 일대 정전이 2시간 만에 복구됐지만 첨단 전자 제품을 전시한 기업들의 피해 우려가 나오고 있다.

'위안부 무시전략' 아베, 측근에 "국제사회서 웃음살 뿐…韓 내버려둘 것"

일본은 한일 위안부 합의와 관련한 한국 정부의 발표에 '무시전략'으로 일관하고 있다.

백악관 "트럼프, 북미회담에 개방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과의 전화 통화에서 북미 회담에 대한 개방적인 자세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더이상 과로사회 안돼…'노동시간 단축' 역점 사업"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더 이상 과로사회가 계속돼선 안 된다"며 "노동시간 단축은 우리의 삶을 삶답게 만들기 위해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고 강조했다.

로딩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