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본문영역

좋아요, 댓글, 공유 상태바
캔디다성 질염-명동역 여노피산부인과

Q: 캔디다성 질염은 성병인가요?
A: 아닙니다. 건강한 질 내 환경을 구성하는 질 내부의 정상균주가 감소하고 질의 약산성 환경이 중성쪽으로 변할 때 여성의 면역력까지 저하되어 있다면 쉽게 번식하는 곰팡이 감염입니다. 어린 아이의 기저귀 발진도 캔디다균이 원인이 됩니다.​

Q: 치료는 잘 되나요?
A: 항진균제와 질정을 활용한 질강처치만으로도 쉽게 증상완화가 가능합니다. 다만 성관계 이후, 생리후 자주 재발하는 특징이 있는 만큼 평소 개인 면역력 유지 및 외음부 위생관리가 중요합니다.

Q: 보통 치료기간은 얼마나 되나요?
A: 개개인의 면역과 치료방법에 따라 ,질병의 심한 정도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5~6일 정도의 치료를 통해 충분히 치료가 됩니다.​

Q: 잦은 재발을 피하기 위해 주의할 점이 있나요?
A: 곰팡이균이 잘 발생하는 습한 환경을 피하고 꽉 끼는 속옷이나 생리대, 팬티라이너 등을 장시간 습관처럼 착용하는 것, 통풍을 방해하는 의복은 가급적 피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Q:곰팡이 균이 너무 자주 재발해요..
A:여노피산부인과에서 충분기간 질 내의 유산균 기능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절한 질염관리를 받으시면 됩니다.

캔디다성 질염은 성병이 아닙니다. 보통 질의 정상균구가 감소하고 질의 적정산도가 깨지면서 캔디다라는 진균감염이 활성화되는 것입니다.
항진균제 약물과 질정을 활용한 질강처치는 가장 좋은 캔디다성 질염 치료입니다.
가렵고 두부 으깬 것 같은 질분비물의 급증과 같은 염증소견이 있다면 캔디다성 질염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명동역 여노피산부인과는 여의사 3인 진료로 편안한 상담, 빠르고 정확한 진단을 통해 잦은 캔디다성 질염증상치료에 있어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영역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